따듯하게 감싸주는 저녁 햇살이…

20120618-005034.jpg
푸근한 햇살이 컴퓨터작업공간을 따듯하게 감싸주고, 뉴스에서는 더위가 기승하는 하루였다고 말하지만 솔솔 부는 바람에 시원한 기운을 느낄 수 있었던 오늘.

미완성 그림을 다시 꺼내서 보탬을 더해가는 일을 오랜만에 접했다.

마음의 여유를 갖는 법을 익히면 이러한 일들이 세상에서 제일 재미있는 일이 될 것 같다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